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콩의 일반적인 효능


동맥경화 및 뇌졸증 예방

콩은 가장 손쉽게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양질의 단백질 식품이면서 알칼리성이다. 콩의 지방은 50%가 리놀산으로 콜레스테롤을 씻어내어 혈관 벽을 튼튼하게 한다. 


노화 방지

단백질과 함께 사포닌(인삼의 주성분)과 비타민 E(토코페롤)가 풍부해 기미를 방지하고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준다. 

비타민 E는 혈액 중의 악성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을 감소시키고 혈액의 점도를 낮춰 혈액이 원활히 흐르도록 도와주고 중?고령기에 얼굴 등에 생기는 노인반점 방지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 


비만 억제

콩은 체지방으로 축적되는 에너지를 줄여준다. 

특히 콩 속에 있는 사포닌은 동물실험 결과 비만 체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하는 기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변비 예방

식물성 섬유는 변비를 막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특히 콩으로 만든 비지는 다량의 섬유가 함유되어 있어 변비 예방에 좋다. 



콩과 궁합이 좋은 재료


콩 + 쌀


흔히 영양을 위해 그냥 흰쌀밥보다는 콩을 넣어 먹는 경우가 많다. 이는 콩과 쌀의 영양상 궁합을 잘 보여주는 예로, 쌀에는 필수아미노산인 리신이 적고 메치오닌은 많은 반면, 콩에는 단백질과 리신이 많지만 메치오닌은 적다. 또 콩은 상대적으로 쌀에 적게 들어 있는 비타민 B₁을 많이 가지고 있고 수화물이 에너지원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돕는 작용을 한다. 따라서 콩을 발효시킨 된장을 밥반찬으로 이용하거나 두부로 만든 반찬을 즐기는 것도 좋다. 



콩 + 다시마


콩에 풍부한 사포닌은 항암효과, 노화 방지, 비만 억제 등 다양한 효과를 지니고 있다. 하지만 체내의 요오드를 몸 밖으로 배출시키기 때문에 요오드의 균형을 맞추려면 요오드가 풍부한 다시마와 함께 섭취하면 좋다. 콩조림을 할 때 다시마를 함께 넣어 조리하거나 콩과 다시마 반찬을 세트로 구성해 먹으면 좋다. 


모둠콩 두부 샐러드 

[재료] 모둠콩 컵, 연두부 1모, 오이 1개, 양파 개, 양상추잎 4장, 치커리 약간


[소스] 올리브유 4큰술, 발사믹식초 2큰술, 다진 양파 1큰술, 설탕 2작은술, 소금 1작은술


①모둠콩은 잘 씻어 체에 건진 뒤 냄비에 담고 물을 넉넉하게 부어 부드럽게 삶아 익힌다.

②오이와 양파는 콩 크기로 굵직하게 다진다. 양상추와 치커리는 한 입 크기로 뜯어 찬물에 담갔다 건진다. 

③연두부는 먹기 좋은 크기로 작게 썬다.

④소스 재료를 모두 섞어 만든다.

⑤볼에 채소와 연두부, 모둠콩을 고루 섞어 담고 소스를 끼얹는다. 



콩의 종류와 특징


청대콩

껍질과 속이 모두 푸른색을 지닌 콩. 흔히 청태라고 부르지만 청대콩이나 푸르대콩이 바른 표기다. 


송미연‘s comment 

비타민 C가 많이 들어 있어 피부 미용에 좋으며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떨어뜨려 심장질환이 있는 사람에게도 좋다.


김영빈‘s comment 

추석에 송편소로 많이 넣는 콩으로 주로 조림이나 볶음으로 먹는다. 또 메주나 두부를 만드는 데 쓰이기도 한다. 


◆menu list 

송편, 청대콩데침, 청대콩조림, 청대콩죽, 청대콩 닭살튀김 



강낭콩

붉은색뿐 아니라 흰색, 흰색에 붉은 선이 들어가 있는 피강낭콩 등 종류가 다양하다. 


송미연‘s comment 

설사나 만성위장염에 좋다. 열독을 풀어주고 땀을 배출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더위에 지친 여름에 먹으면 좋다. 단백질의 양은 적지만 필수아미노산으로 구성된 질 높은 단백질인데다 칼슘과 칼륨, 아연 등의 미네랄이 풍부하게 들어 있다. 식욕부진, 변비, 피로, 부종 등 가벼운 증상과 신장염, 심장장애 등에도 효과가 있다.


김영빈‘s comment 

빵이나 떡의 소로 많이 이용된다. 

밥에 넣어 먹거나 조림, 샐러드 등 일반적인 반찬용으로도 많이 쓰인다. 


◆menu list 

강낭콩밥, 강낭콩 채소샐러드, 강낭콩파스타, 닭살강낭콩조림, 강낭콩 호박범벅 



껍질콩

어린 완두콩으로 성숙하지 않아 부드러워 껍질까지 함께 먹는다. 


송미연‘s comment 

달콤하고 고소한 맛을 지녔다. 100g당 열량이 20㎉로 낮아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좋다. 비타민 A도 풍부해 간과 눈, 피부 미용에 좋다.


김영빈‘s comment 

그린 빈스라 불리며 서양요리에 많이 등장하는데 볶음, 튀김, 무침, 샐러드 등 다양한 요리에 두루 활용된다. 알칼리성 식품이어서 고기요리와 함께 곁들여 조리하면 좋다. 


◆menu list 

껍질콩 새우볶음, 껍질콩 베이컨말이, 꽈리고추 껍질콩조림, 껍질콩잡채, 껍질콩 마늘볶음밥 



서리태

검은콩의 한 종류. 겉모양은 검은콩과 같지만 껍질을 벗기면 속이 노랗지 않고 파랗다.


송미연‘s comment 

검은빛을 띠는 안토시아닌 색소가 풍부하여 혈중 콜레스테롤을 낮추고 시력을 좋게 하며 혈액순환을 돕는다. 골다공증에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항암효과가 있고 동맥경화, 심장병을 줄이고 노인성 치매를 예방한다.


김영빈‘s comment 

당도가 높고 구수해서 미숫가루나 흑두부를 만들 때 많이 이용한다. 

콩자반처럼 일반적으로 검은콩과 같은 용도로 쓰이고 효과 또한 비슷하다. 


◆menu list 

서리태조림, 서리태된장, 서리태 찰편, 서리태콩국수, 서리태소스 생선찜 



서목태

보통 검은콩보다 작고 쥐 눈처럼 생겼다해서 쥐눈이콩이라고도 부른다. 한방에서는 약재로 쓰여 약콩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송미연‘s comment 

암, 당뇨, 고지혈증, 신장질환 예방에 좋으며 혈액순환을 돕고 어린이의 성장에도 도움이 된다. 해독효과도 뛰어나 독극물을 잘못 먹고 중독증상을 일으켰을 때 감초를 배합해서 달여 먹으면 좋다. 

감초의 감(甘)자와 콩의 두(豆)자를 합한감두탕(甘豆湯)이라는 처방이 있다.


김영빈‘s comment 

예전에는 요리에 활용하지 않았으나 최근에는밥에 넣어 먹거나 콩자반으로 즐긴다. 

해독작용과 지방을 분해하는 효과가 있어 차로 즐기거나 식초에 담가 초콩을 만들어 먹기도 한다.


◆menu list 

서목태콩자반, 서목태차, 서목태 비지탕수, 서목태죽, 서목태청국장 



완두콩

덜 익은 꼬투리를 먹는 품종과 풋콩을 먹는품종, 그리고 완숙용 3가지가 있다. 봄이면 흔히 구입해 밥에 넣어 먹는 완두는 풋콩이다.


송미연‘s comment 

탄수화물이 강낭콩보다 많고 단백질도 많은 편이며 다른 콩에는 거의 들어 있지 않은 비타민 A가 풍부하게 들어 있어 피부를 윤택하게 하는 것은 물론 야맹증에도 효과적이다.


김영빈‘s comment 

흔히 밥에 넣어 먹거나 데쳐서 샐러드로 즐긴다. 앙금을 만들어 활용하거나 수프를 끓여 먹기도 한다. 


◆menu list 

완두콩 크림수프, 완두콩 두부조림, 완두콩튀김, 완두콩커리, 완두콩파운드케이크 



작두콩

열매가 작두같이 생겼다 하여 이름 붙은 콩으로 콩 중에서 가장 크다. 맛이 달고 구수한 것이 특징으로 빛깔이 붉은 것, 흰 것, 검은 것 등이 있다. 붉은 것은 꼬투리를, 흰 것은 콩을 주로 이용한다.


송미연‘s comment 

《본초강목》에 작두콩은 장과 위를 보하고 속을 따뜻하게 하며 신장의 기능을 돕고 원기를 보한다고 되어 있다. 속을 따뜻하게 하고 기를 잘 통하게하므로 위나 장이 약해 자주 체하거나 설사를 자주 하는 사람에게 좋다. 특히 성인 남성의 간암 예방에 좋다. 비타민 B가 풍부해 노화 방지,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된다. 


김영빈‘s comment 

담담한 맛이 먹기 좋아 삶아 먹거나 삶은 것을 으깨어 샐러드로 즐기기 좋다. 차로 끓여 먹기도 하는데 마른 팬에 볶아서 차로 끓여 먹으면 구수한 맛이 더욱 좋다. 조림, 볶음, 튀김 등으로 해 먹기도 한다. 


◆menu list 

작두콩 당근주스, 작두콩 채소볶음, 작두콩샐러드, 으깬 작두콩스테이크, 작두콩 파프리카조림



백태

우리가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흰콩. 정확게 말하자면 노란색의 콩으로 대두, 메주콩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송미연‘s comment 

단백질과 수분이 풍부하고 자양강장, 이뇨작용, 해독작용 등의 기능이 있다. 

동물성 단백질과 비슷한 단백질, 칼슘, 비타민 B, E 등 영양이 풍부하며 혈중 콜레스테롤 함량을 낮추고 지방 합성을 억제하기 때문에 비만과 성인병을 예방한다. 


김영빈‘s comment 

된장, 고추장, 간장, 콩가루, 두부 등 많은 가공품의 원료로 사용되고 콩기름의 재료로 활용되기도 한다. 콩자반을 만들면 아이들에게 좋은 밑반찬이 된다. 


◆menu list 

백태볶음 차조밥, 백태콩자반, 땅콩 백태밀, 백태&흑태강정, 연근 백태조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완두콩


원산지는 유럽의 지중해 연안과 아시아 인근인데, 멘델의 유전법칙을 증명하는 식물이 바로 이 완두콩이다. 

완두콩에는 다른콩에는 거의 들어 있지 않은 비타민A가 풍부하게 들어 있어 피부를 윤택하게 해주는 것은 물론 야맹증에도 좋다. 

또한 습관성 설사에 완두를 삶아 죽을 쑤어 식전에 먹으면 효과적이며 숙취에도 좋다. 

밥에 넣어 먹거나, 스프를 끓이기도 하고, 스테이크류의 고기요리에 사이드디시로 활용하기도 한다. 


2. 대두


흰콩, 대두, 메주콩, 혹은 백태라고 불리기도 하는데 단백질과 수분이 풍부하고 자양강장, 이뇨효과,해독작용 등 몸에 좋은 작용을 한다. 콩의 대표로 된장과 청국장을 담고, 두부를 만드는데 쓰인다. 또 콩가루와 두유를 만들고, 콩기름의 재료로 활용되기도 한다. 


3. 강낭콩


원산지는 멕시코이고, 주성분은 당질과 대부분이 전분으로 구성되어 있다.

강낭콩에 들어 있는 단백질은 양은 적지만 필수 아미노산으로 구성된 질 높은 단백질인데다 칼슘과 칼륨, 아연 등의 미네랄이 풍부하게 들어있다. 식욕부진, 변비, 피로, 신장염, 심장장해, 부종 등의 가벼운 증상에도 뛰어난 효과가 있다. 밥을 짓는 데 넣거나 샐러드, 스프 등으로 활용하고, 떡고물을 내거나 과자 소로 활용하기도 한다. 


4. 청태


흰콩과 모양과 크기가 비슷한데 껍질 색깔이 녹색이며 성분 역시 대두와 비슷하다. 밥에 넣어 먹거나 볶아서 콩가루를 내고, 콩강정이나 콩자반을 만든다. 


5. 검은콩


비타민B군이 많이 들어 있고 리신, 아스파라긴산 등 필수 아미노산과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하다. 

검은콩 달인 물은 몸의 독소를 밖으로 배출해주는 해독작용을 하고, 기침과 목쉰 데도 좋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콜레스테롤을 없애주는 필수 지방산이 풍부해 혈압을 내려주고 중풍을 예방하는 효과도 있다. 콩조림에 많이 쓰이는 밑반찬의 대명사다. 


6. 서리태


검정콩의 한 종류로 겉모양은 검정콩과 같지만 껍질을 벗기면 속이 파랗다.  

맛은 담백하면서 고소해 밑반찬이나 밥에 넣는데 많이 쓰이며, 일반적으로 검정콩과 같은 용도로 쓰이고 효과 또한 비슷하다. 


7. 서목태


검정콩의 일종으로 껍질은 까맣고 윤이 나는데, 보통 검정콩보다 훨씬 작아 쥐눈 같다고 해서 쥐눈이 콩이라고 불리기도 하고 약콩이라 부르기도 한다. 

예전에는 요리에는 활용하지 않았으나, 몸의 해독작용과 지방을 분해하는 효과가 탁월해 식초에 담궈 초콩을 만들어 먹는다. 


8. 울타리콩


윤기나는 진한 보라색을 띄는 콩으로 강낭콩보다 동그랗고 단단하다. 

탄수화물 함량이 높아 맛이 부드러워 불려서 콩떡을 만들 때 넣거나 밥에 넣어 먹으면 맛이 좋다. 샐러드나 튀김에 쓰이기도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_문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치약 부작용 및 주의사항  (0) 2013.01.07
콩의 종류와 효능, 그리고 요리  (0) 2013.01.07
콩의 종류와 요리 방법  (0) 2013.01.07
들깻잎에 치매예방 효과  (0) 2013.01.07
진짜 막걸리 맛을 느끼고 싶다면  (0) 2013.01.03
데자뷰 deja vu  (0) 2012.12.27

콩 중에서 제일 맛있다는 콩이라 소개해봅니다. ^^


옛분들은 주로 밥에 넣어 먹는다고 해서 밥밑콩이라고 불리고, '선비잡이콩', '정승콩'이라고 합니다. 

또는 '선비콩'으로도 부르는데 이는 북한말이라고 어학사전에 나옵니다.


이 콩에 관한 일화 몇가지를 소개해보면,

껍질에 검고 둥근 점이 선비의 갓 모양을 닮았다고 해서 선비콩으로 불리기도 하고, 

선비가 먹물 묻은 손으로 잡아서 '선비잡이콩'이라고 부른다는 얘기도 있습니다.


하지만 가장 많은 지원?을 받는 일화는, 

과거를 보러 가는 선비도 잡아 앉힐 정도로 맛있다고 해서 '선비잡이콩'이라고 합니다. ^^;; ㅎㅎㅎ


어떤 블로그에 선비콩의 맛을 평한 글이 있는데요. 그 표현을 빌리자면,

"한마디로 밤을 먹는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군밤을 먹는 느낌, 콩의 하나 하나가 찰지면서 쫀득한 맛."


콩관련 자료를 보니 1975년대엔 식용 콩 자급율이 98%였다는데, 현재는 사료용을 포함한 콩 전체 자급율이 8.7%라고 합니다. 심각하죠...


아래 사진이 선비잡이콩입니다. ^^ 


[사진 출처는 흙살림] 


콩이 몸에 좋은 건 다들 아시지만, 다시 한번 서비스로 읽어보시라구 올려드립니다. ^^


□ 콩에는 이소플라본, 사포닌, 레시틴, 피틴산 등의 매우 다양한 기능성을 가진 물질이 존재하여 최상의 기능성 식품소재


○ 이소플라본은 식물성 여성호르몬(에스트로겐)으로 콩을 대표하는 기능성물질

- 여성의 유방암 감소, 폐경기 증상 완화, 전립선질환 예방, 골다공증 방지 효과 등이 보고되었으며 상품화가 가장 활발


○ 레시틴은 식약청에서 인정한 건강기능성 물질로 콩 레시틴 성분은 콜레스테롤 개선 및 두뇌 영양공급 표기 허용된 안전한 성분


○ 우리나라에서 예부터 약 콩으로 쓰이던 검정콩은 안토시아닌이 9종이나 포함되어 높은 항산화 효능이 내재

- 눈 건강에 도움을 주는 비타민A의 전구물질 루테인도 다량 함유


□ 콩 단백질과 올리고당은 기존의 영양적 가치 이외의 콜레스테롤 조절, 노화방지 등 새로운 기능성들이 보고


○ 콩 단백질 섭취는 나쁜 콜레스테롤(LDL)은 낮추는 반면 유익한 HDL은 높여 동맥경화나 심장병을 예방

○ 콩의 올리고당은 장내 유산균을 활성화시켜 장 기능을 개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