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질문자 : 아이가 게임하는 것 때문에 고민이 많습니다. 게임을 못하게 하면 더 반발을 하는데요. 이런 게임하는 습관을 교정할 방법이 있을까요?

 

 

- 윤홍식 대표 답변 :

 

요즘 게임 중독 말 많죠? 게임중독을 게임만 못하게 하시려면 안돼요. 양심노트를 쓰게 하셔야 됩니다. 너 지금 게임하는 것이 자명 하냐는 것을 스스로에게 물어 볼 수 있어야 합니다. 여기에는 많은 것들이 들어 있어요. 내가 이 게임을 함으로써 어머니가 상처입지 않을까? 가족이 힘들어 하지 않을까? 여기까지 고려하게 해야 합니다. 게임만 고려 하시면 안 돼요.

 

오늘 내가 이 게임을 안 하면 내 레벨은 오르지 않을 꺼다. 그때 내 친구는 레벨이 올라가고 있다. 지금 미룰 수가 없다. 이런 판단만 하게 될 거 아닙니까? 게임만 가지고 이야기 하면 안 됩니다.

 

아이들 인성을 길러 놓으면 게임 중독도 스스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더 넓게 보니까 내가 이 게임을 하는 순간 나는 즐겁지만, 아버지 얼굴은 지금 썩어 들어가고, 어머니는 지금 속이 타 들어가고 있다. 내가 과연 그들의 도움을 받고 사는데 이렇게 피해를 끼쳐도 될까? 저분들은 나만 보고 있는데...

 

아까도 제가 말씀 드렸지만 부모님은 늘 자식이 게임중독이던 아니던 사랑해 주십시오. 그래야 이 친구가 양심 분석할 때 조금 더 힘을 냅니다. '어머니, 아버지는 나를 믿어 주고 계시지 않은가? 내가 여기서 판단을 잘 해야 된다.' 이런 부담감을 느끼게 됩니다. '사랑마저 안 해주시는 것 같다. 나한테 소홀하면서 게임 내가 제일 재미있는 거 하려고만 하면 와서 막는다.' 그럼 '우리 부모님이 없어졌으면 좋겠다.' 이 생각이 들 겁니다.

 

제가 예전에 그랬었던 것 같아요. 뭐 좀 하려고 하면 방해 하세요. 그 재미있는 무협지를 딱 펴면 꼭 문을 열고 스탠드를 바로 끄고 이런 불필요한 일들이 계속 반복되는 거예요. 부모님이 좀 어디 가셨으면 좋겠다 싶었어요. 이상한 생각이 납니다.

 

그런데 부모님이 저를 늘 믿어 주고, 네가 잘 될 것을, 네가 최선을 다하리라 믿는다. 그리고 저에게 만약에 양심적인 어떤 조언을 자꾸 해주셨다면 제가 더 못나가겠죠? 실제로 저도 부모님이 양심적으로 사셨기 때문에 저도 어떻게 더 못하겠더라고요. 미안해서라도 더 못하겠더라고요. 저에게 기대를 하시고 믿어주시니까 부담이 되어서 라도 공부를 해야 됩니다. 못 견뎌요. 사람은...

 

양심 마케팅이라고 제가 하는데요. 제가 공짜로 유투브에 강의를 뿌리잖아요. 못 견디실 걸요. 여러분! 보시면서 뭐라도 내가 열심히 해야 하지 않을까? 주변에라도 알려야 되지 않을까? 저는 이런 게 좋아요! 깨끗하지 않습니까? 서로의 양심을 자극해주는 문화가 고급문화에요. 욕심을 자극하는 문화는 저급문화입니다.

 

자본주의가 욕먹는 것은 자꾸 욕심만 자극하거든요. 당장 물건 팔아야 되니까 우리 홍익학당이 만약에 당장 물건 팔려고 덤비면 여러분 여기 모이셨겠어요? 말이 안 되죠. 이런 진솔한 대화가 가능하겠습니까? 여러분들도 마음이 벌써 내가 낸 돈 만큼 본전이라도 뽑아야 겠다는 마음으로 계실 거 아닙니까? 안 돼요. 아닌가요? ^^ (다들 크게 웃음)

 

이해되시죠? 이 양심으로 남을 설득하는 것이 군자이고 보살입니다. 그래서 이 중독 하나도 양심을 버리고는 습관 교정이 안 됩니다. 남을 습관 교정 못 시켜요. 남에게도 양심으로 접근하세요. 그래서 그 친구가 스스로 양심의 힘으로 그 상황을 이겨낼 수 있게 응원해주시고, 뭐라고 할 때는 따끔하게 뭐라고 해주셔야 됩니다.

 

저만해도 그 나이 때는 못 멈추겠더라고요. 어머니가 호되게 한번 뭐라고 해야 눈물 쏙 나는데 대신 한편으로는 후련해요. 어휴 이제 겨우 멈추겠네! 자기가 못 멈춰요. 뇌가 아직 성숙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못 멈춰요. 충동 조절 안 됩니다. 그런 것을 감안해서 하십시오.

 

실제로 전문가들이 그러잖아요. 정신병자 뇌라고 합니다. 20살 전까지... 뇌가 아직 다 덜 만들어져서 그렇습니다. 못 멈춰요. 우리도 지금 과거를 돌아보면, 그 나이 때 왜 그 짓을 했는지 알 수 없는 짓들 많이 하시지 않으셨나요? 못 멈춥니다.

 

그러니까 여러 가지로 뭐라고도 해야 하지만 한편으로는 더 근원적으로는 그 친구의 양심을 설득해야 되요. 사랑해 주셔야 되고, 그 친구를 위한다는 것을 늘 보여주셔야 돼요. 속으로만 하지 마시고 겉으로 자꾸 보여주시고, 양심 노트를 같이 써보세요. 쓰게 하세요.

 

지금 습관 교정에서 이야기가 여기까지 왔는데, 이래야 사람이 습관을 바꿀 힘이 생깁니다. 바꿀 힘이 생기지 않으면 못 바꿔요. '내가 바꿔 보았자 뭐가 좋아지겠냐? 내 가정에서 부모님도 날 무시하고 아무도 날 돌아보는 사람이 없는데, 게임이라도 해야지.' 내가 왜 이걸 바꿔야 되는지도 모른다니까요.

 

그런데 이 양심을 서로 자극해주는 가정이라면 여러 가지로 안전장치를 더 만들어 줄 수 있겠죠? 이 친구가 잘못되기가 힘들어요. 게임 아니라 뭐라도요. 이 친구가 혹시 잘못된 친구 만나서 술이나 이성을 만 날수도 있는 거 아닙니까? 그래도 부모님 때문에 멈춥니다. 이 모든 것을 막아줄 수 있는 것은 양심밖에 없어요.

 

남이 나에게 양심적으로 대할 때, 이쪽도 같이 양심적으로 보이려고 합니다. 여러분 어떤 사람에게 볼 때마다, "참 당신은 인성이 바른 것 같아요." 라고 한번 이야기 해 보세요. 그 분이 다 거짓말하고 다녀도 여러분 앞에서는 거짓말 못합니다. 그 칭찬 받고 싶어서라도요. 진솔하게 이야기 할 것입니다.

 

신기하죠? 인간은 인정받고 싶어 하는 욕구도 있고, 또 남에게 좋은 사람으로 보이고 싶어 하는 욕망도 있어요. 우리 안에 로고스(이성)가 있기 때문에 양심이 있기 때문에 그러고 싶어요. 이런 부분을 잘 이해하시면 좋겠습니다.

 

시간 되시는 분은 동영상 강의도 들어 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