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들깻잎에 치매예방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다는 발표다.


농촌진흥청(이하 농진청)은 국내에서 육성재배되고 있는 들깨잎 에는 뇌세포 대사기능을 촉진해 학습능력 향상 및 기억력 감퇴를

예방하고 스트레스를 줄여주는 로즈마린산(rosmarinic acid)과 가바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농진청 두류유지작물과에서 들깨잎에 들어있는 생리활성물질인 로즈마린산과 가바 성분을 분석한 결과 들깨잎에는 항산화작용, 항염증 및 치매예방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로즈마린산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성분 함량은 마른 잎 1g 당 76mg/g으로 로즈마리 11mg/g보다 약 7배나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로즈마린산은 주로 박하, 스피아민트, 로즈마리와 같은 허브식물에 주로 함유돼 있으며 항균, 항염증 및 항산화 활성과 아울러, 최근에는 뇌신경 보호로 치매 예방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학계에 보고되고 있다. 


들깨잎에는 뇌혈류 촉진효과 및 신경안정에 관련이 있다고 알려진 가바 성분이 함께 들어있는 것으로 밝혀졌는데 기존에 육성된 잎들깨 품종 중 잎들깨1호 70mg/100g, 남천들깨 45mg/100g 등 가바 성분이 비교적 많이 함유돼 있었다. 


특히 잎들깨1호에는 쌈채소인 쌈배추 10mg/100g, 치커리 30mg/100g 및 상추 40mg/100g에 비해 많이 함유돼 있었다. 


잎들깨는 연간 5만톤 정도 생산되며 각종 쌈 채소 및 식품으로 활용되고 있고 최근 일부 기업에서는 잎들깨를 이용한 가바 함유 차를 개발해 제품화를 앞두고 있다. 


가바는 아미노산의 일종으로 뇌, 척추에 존재하며 신경 억제성 전달물질로 뇌 혈류 및 산소공급량을 촉진시켜 뇌세포대사기능을 촉진해 학습능력 향상 및 기억력 감퇴를 예방하는 물질로 알려져 있는 성분이다. 


최근 가바 성분은 알콜중독 치료, 불안감 해소, 고혈압 강하, 인슐린 효과의 증대, 식욕 증진, 우울증 등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졌다. 


일본에서는 가바 성분을 소재로 다양한 기능성 식품개발이 진행 중이며 항스트레스, 긴장해소용으로 각종 음료 및 제과 제품이 개발돼 판매되고 있다. 


농진청 두류유지작물과 백인열 과장은 “우리나라 장류문화와 함께한 전통식품 잎들깨 쌈문화 발전을 위해 들깨의 다양한 생리연구와 함께 기능성 성분이 높은 들깨품종 개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2012: 세계를 바꾼 아이디어

NOVEMBER 29, 2012 BY VERITAHOLIC LEAVE A COMMENT


세상을 자신의 아이디어로 변화시키는것은 모든 과학자와 엔지니어의 꿈입니다. “사이언티픽 아메리칸”은 2012년 세상을 바꾼 10개의 혁신을 선정했습니다. 이들은 단순한 아이디어가 아니라 이미 실험을 통해 성능을 증명한 것들이며 그동안 불가능하다고 여겨지던 것들을 가능하게 만들어 줄 것들입니다.


DNA가 필요하지 않은 생명체: 영국 캠브리지의 합성생물학자들은 DNA와 RNA의 역할을 동시에 하는 XNA(xeno nucleic acid)에 기반한 생명체를 창조했습니다. XNA에 기반한 박테리아는 기존의 생물에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바다에 유출된 기름을 없애거나 폐수로부터 전기를 만드는 데 사용될 수 있습니다.


혈관에 직접 주입하는 산소방울: 단 몇분간의 호흡곤란은 두뇌에 치명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습니다. 매우 작은 산소거품을 직접 혈관에 주입하는 이 기술은 환자에게 15분 또는 그 이상의 시간을 벌어줄 수 있습니다.


알츠하이머의 조기치료: 지금까지 알츠하이머를 치료하기 위해 100개 이상의 약들이 시도되었지만 모두 임상을 통과하지는 못했습니다. 이제 과학자들은 방향을 바꾸어, 혈관질환에 걸리지 않기 위해 미리 콜레스테롤을 조절하는 것처럼 알츠하이머가 걸릴 가능성이 높은 사람들이 미리 복용할 수 있는 약을 만들었습니다.


기름으로 만든 정수기: MIT의 아누락 바즈페이는 세포의 냉동보관을 연구하던 중 기름으로 물의 불순물을 제거하는 방법을 발견했습니다. 방향성 용매(directional solvent)는 적당한 온도로 가열되었을 때 순수한 물 만을 흡수하기 때문에 이 때 불순물을 제거한 후 온도를 낮추게 되면 깨끗한 물을 얻을 수 있습니다.


궁극적 지속가능성 지수(Ultimate Sustainability Index): 음료수 캔과 샴푸 용기와 같이 서로 다른 제품들이 어느정도 환경에 영향을 끼치는지를 비교하는 것은 쉽지 않았습니다. 10개의 대학과 80개의 회사들이 연합한 지속가능성을 위한 모임(Sustainability Consortium)은 대부분의 제품군에 적용가능한 척도를 만들기로 합의했습니다.


태아 유전자 분석: 최근 과학자들은 모체의 혈액샘플만으로 태아의 유전자 전체를 만들 수 있음을 보였습니다. 이는 태아에게 어떠한 영향도 주지 않고 지금까지 진단이 쉽지 않았던 장애에 대해 대처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모바일과 빅데이터: 갑자기 다가온 스마트폰 기술은 우리의 위치, 취향, 사회적 관계 등 수많은 정보를 저장하고 있습니다. 이제 시작된 이 기술들의 활용은 우리 삶의 모든 분야를 변화시킬 것입니다.


포도당에서 전력을 공급받는 심박조절장치: 앞으로 체내에 이식되는 기기들이 배터리를 필요로 하지 않을 전망입니다. 혈관을 흐르는 포도당에서 전력을 공급받는 이 기술은 1960년대에 처음 아이디어가 나왔지만 70년대에 등장한 리튬 이온 배터리의 획기적 성능이 연구의 필요성을 떨어뜨렸습니다. 그러나 약 10년 마다 심박조절기를 교체해야 한다는 점은 계속 단점으로 지적되어 왔습니다. MIT가 개발한 이 기술은 상용화를 앞두고 있습니다.


무인 소형 비행체: 공중에서 지상을 관찰할 수 있을 때 우리는 자연의 이치와 인간의 삶에 대해 더 깊은 이해를 가질 수 있습니다. 저가의 무인소형비행체는 그동안 불가능했던 오랑우탄의 생활, 빙하가 대륙에서 어떻게 떨어져 나오는지 등을 관찰할 수 있게 했고 인명 피해가 없는 국경 정찰도 가능해졌습니다.


전자 문신: 매우 얇고 휘어지는 회로의 응용가능성은 무궁무진 합니다. 문신과 같이 피부에 부착가능하며 동시에 신체의 기능을 측정할 수 있습니다. 보스턴에 위치한 MC10은 10 마이크로미터 두께의 회로를 만들었습니다.

- Natur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