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본인들만큼 휴대폰이 일상 생활에서 차지하는 중요도가 높은 나라도 드물 것 같다. PC 브로드밴드보다 먼저 활성화된 탓에, 휴대폰에 가입하면 이통사에서는 자사 휴대폰 메일을 디폴트로 제공하고 사용자들은 해당 메일 주소를 계속 간직하고 있다. 또한 휴대폰을 2개 이상 가지고 다니는 사람들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진풍경(?) 또한 독특하다.

반면 국내의 경우에도 휴대폰 자체 메일 주소가  부여되나, 쓰는 사람은 거의 없고 제공되는지 조차 모르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런 상황에서 올 한해 동안 일본 휴대폰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이용한 기능은 실제로 무엇인지 궁금해지는데, 마침 리서치 전문업체 아이쉐어에서 20~40대 중심의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가 있어서 살펴보았다.

- 응답자수 : 417명
- 조사기간 : 2008년 12월 2일~4일
- 남녀성비 : 남성 58.0%, 여성 42.0%
- 연령비 : 20대 13.4%, 30대 45.8%, 40대 32.9%, 기타 7.9%

위에서부터.. 메일 > 음성통화 > 인터넷 > 알람시계 > 음악플레이어 > 카메라 > 어플리케이션 > 결제기능 > 원세그 > 동영상재생 > 기타 순


올 한해 동안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이용한 기능을 물어본 결과, 전체 54.7%가 '메일' 이라고 응답하였다. 남녀, 연령대를 막론하고 가장많은 응답율을 보였고, 특히 여성과 40대에서 약 60%로 높은 비율이 나왔다.

다음으로는 '음성통화' 21.1%, '인터넷' 11.8%, 기타로 '알람', '음악', '카메라', '응용 프로그램', '결제기능' 순으로 조사되었다.

가장 편리하다고 생각하는 휴대폰 기능에 대해서도, 전체의 30.2%가 '메일'이라고 나왔는데 기타 다른 기능과 비교하여 큰 격차를 보였다. 다음으로는 '인터넷' 18.5%, '음성통화' 10.1% 순으로 나왔다.

올해 동안 가장 빈번하게 음성통화를 한 상대방은 누구인지 물어본 결과, '연인·배우자' 40.5%, '기타 가족' 23.3%, '친구' 18.2% 순으로 나왔다.

또 올해 동안 가장 빈번하게 메일을 주고받은 상대방에 대해서는, '연인·배우자', '친구'가 각각 40%대 전후로 나왔고, 남성 40대의 경우 '연인·배우자'가 제일 많았으나, 여성 20~30대에서는 '친구'가 가장 많이 나왔다.
-내품속이야기, by 골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의 인터넷업체 구글(Google)이 11월 11일 자사 무료 이메일 서비스에 온라인 비디오와 음성채팅 서비스를 추가한다고 발표했다.

구글의 지메일(Gmail) 사용자들은 사이트(gmail.com/videochat)에서 플러그인 소프트웨어를 다운로드 받아 자신의 컴퓨터에 설치한 뒤 메일 계정으로 직접 가족이나 친구와 웹캠 화상채팅을 할 수 있다. 또한, 화상 크기도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조절 가능하다.

한편, 웹캠이 없는 경우에는 음성 채팅을 즐길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이베이(eBay)의 스카이프(Skype)와 비슷한 형태로, 애플(Apple)의 매킨토시(Macintosh)와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의 윈도우(Windows) 두 운영체제에서 모두 구현 가능하다.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