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저는 오늘, 길을 나섭니다.  

22일 간 대장정에 나섭니다.  

그 길의 끝에서 

대한민국 운명이 갈립니다. 

아마도 이 길은, 제 인생의 

가장 마지막 도전이 될 것입니다. 

 

지난 4년간, 오로지 이번 장정을 위해 

준비하고 또 준비했습니다. 

더 단련하고 더 강해지면서 

오늘을 기다려 왔습니다. 

 

더는 국민들을 아프지 않게 하겠습니다. 

더는 나라가 무너지지 않게 하겠습니다. 

더는 제 사랑하는 조국 대한민국과 우리 국민들이 

힘들지 않게 하겠습니다.  

제가 가진 모든 것을 다 바치겠습니다.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20년 전 오늘 4월17일,  

대법원은 역사적 판결을 내렸습니다. 

12·12를 쿠테타로 규정했습니다.  

전직 대통령을 반란수괴로 단죄했습니다.  

5·18이 명예를 찾았습니다. 

헌법의 역사가 바로 선 날입니다.  

오늘 시작하는 이번 대선 또한  

역사를 바로 세우는 시작이어야 합니다.  

 

저는 이번 대선을 

역사에 남을 대선으로 만들고 싶습니다.  

사상 최초로 전국적 지지를 받은 첫 대통령, 

사상 최초의 대통령 탄핵 상황을 극복하고  

민주적 헌정질서를 우뚝 세운 대통령, 

15년 20년 민주정부 개혁의 틀을 세운 첫 대통령, 

한 시대의 종언을 고하고 

시대교체 정치교체 세대교체의 문을 연 첫 대통령, 

그런 대통령을 만든  

역사적 대선으로 만들고 싶습니다. 

절박한 소망입니다.  

 

그 길을 오로지 국민만 보고 

국민만 믿고 가겠습니다.  

여기까지 온 것도 국민 덕분이요, 

앞으로 가야할 이유도 국민입니다. 


반드시 이길 것입니다.  

기필코 승리할 것입니다. 

22일 후, 승리를 보고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7. 4. 17. 문재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